• 서와

조선왕조실록에 세종대왕이 명나라 홍무정운까지도 창제했답니다.

■ 조선왕조실록 중. .■



《세조실록 20권, 세조 6년 5월 28일 계묘 2번째기사 1460년 명 천순(天順) 4년》


※※1368년 명나라 건국후 명태조 주원장의 명으로 만든게

《홍무정운》인것을 태어나지도  않은 세종대왕이 훈민정음.동국정운.홍무정운을 만들어 정했다는 기록이다.

이것은 문맥을 살펴보면 중국 과 한국의 역사 와 함께 세개의 음운서가 세종 과 주원장 시대가 아닌 선왕시대 즉 여기서 선왕은

처음 나라를 세운 첫번째 임금 시대를 말하고 있으며

단군이 다스리던 첫번째 나라 조선《CHOSEN 》을 말하고 있는것으로 서세동점시기 와 왜정을 거치며 하나의 역사를

분열된 역사로 쪼개 각각 식민사학을 세뇌시킨것을 알수있습니다. ※※



■예조에서 《훈민정음》·《동국정운》·《홍무정운》을 문과 초장에서 강할 것등을 아뢰어 따르다■


예조(禮曹)에서 아뢰기를,


"《훈민정음(訓民正音)》은 선왕(先王)께서 손수 지으신 책이요, 《동국정운(東國正韻)》·《홍무정운(洪武正韻)》도 모두 선왕께서 찬정(撰定)하신 책이요, 이문(吏文)도 또 사대(事大)에 절실히 필요하니, 청컨대 지금부터 문과 초장(文科初場)에서 세 책을 강(講)하고 사서(四書)·오경(五經)의 예에 의하여 분수(分數)를 주며, 종장(終場)에서 아울러 이문(吏文)도 시험하고 대책(對策)395) 의 예(例)에 의하여 분수를 주소서."


하니, 그대로 따랐다.


○禮曹啓: "

《訓民正音》, 先王御製之書, 《東國正韻》、《洪武正韻》, 皆先王撰定之書; 吏文又切於事大, 請自今文科初場試講三書, 依四書、五經例給分, 終場幷試吏文, 依對策例給分。" 從之。








#홍산문명 하나라 #단군조선 #단군조선음운서 #상나라 =단군조선 #단군기 #기자기 #마한 #전한 #변한 왕망 #후한 고려 = 원 #마한 #대조선 =명 청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산동에 청주   북청 즉 북청주 반도에 청주가  하나의 청주지역으로 해수면상승 이전에  기국이 있던 자리로 황해는 한강 건너듯한곳으로  옛 황하강입니다. ■지푸라기 도포에 짚신 신은 거지가 단군인 이상하고 신비로운 도깨비 나라🥰■ 지푸라기 도포에 짚신 신은 거지가 단군이고 황금 마스크(탈,가면)에 무쇠 투구를 쓴 분이 제후국 수령이란다 이게 재야사학자 강

지푸라기 도포에 짚신 신은 거지가 단군이고 황금 마스크(탈,가면)에 무쇠 투구를 쓴 분이 제후국 수령이란다 이게 재야사학자 강단사학자들의 논리란다. 그래서 천자국 단군은 은나라 📅 달력을 사용하고 문자도 수천년 빌어 사용했나? 夏&殷 은 천자문 장음표기로 조선말씨 단음은 韓이며 이게 古한나라 古한국으로 우리가 알고있는 古조선이며 단군조선입니다. 서세동점시

《가야=고려》 가 가 거 구 고 야 랴 려 류 료 가락 가라그 가라크 가라끄 고려국 일본은 이것을 임나일본부로 이것을 우리는 가야로 칭합니다. 결론은 마한골(고려,구려,구리)의 식민사학 잔상입니다. 대륙역사를 쪼개 이식시킬때 고려를 만주제국에 이식 시켰기에 발음만 달리해 반도사관으로 이식한 잔상입니다. 그러니 만주부여도 있고 반도 부여도 있